홈 > 뉴스룸 > 세균뉴스

올봄~최악의 황사테러 온다!........<메트로신문-서울>
- 작성일 : 2007-03-29 15:26 - 조회수 : 1871



올 봄 몽골 발 ‘황사테러’가 한반도를 덮칠 가능성이 점차 커지고 있다.

황사의 주요 발원지로 꼽히는 몽골 고비사막이 그 어느 해보다 심한 온난화 및 건조화 현상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몽골 울란바토르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겨울 몽골 고비사막 일대의 기상 환경은 황사 발생에 있어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지난 60년 동안 유례를 찾을 수 없을 정도로 따뜻한 겨울이었고 전 국토의 50%에만 눈이 와 강수량도 아주 적은 편.

원래 이맘 때는 보통 영하 25∼30도까지 기온이 내려가는데 요즘은 최저기온이 영하 15도에 머물고 평균 15∼20㎝까지 쌓이던 눈도 올해는 5∼10㎝ 불과하다는 게 몽골 기상청의 설명이다.

문제는 이 같은 몽골 황사 발원지의 온난화 및 건조화 현상이 올해에만 국한된 현상이 아니라 수십 년에 걸쳐 꾸준히 진행 중이라는 사실이다. 이는 바람만 불면 얼마든지 황사가 일어나 편서풍을 타고 한반도를 공습할 가능성이 점점 커지고 있다는 의미이기 때문.

실제 몽골 정부에 따르면 지난 40년 동안 고비사막 기온이 평균 2도나 올라가면서 이 지역 강수량이 절대적으로 적어져 건조 현상이 더욱 심화되고 있다. 684개의 강, 760개의 호수, 1484개의 샘이 완전히 말라버렸다는 통계까지 있을 정도.

◆몽골 전 국토 40% 사막화

기후 변화와 함께 몽골 유목민들의 과도한 방목 등으로 전 국토의 40% 이상이 이미 사막화되었고 앞으로 90%까지 사막 지형으로 바뀔 것이라는 예측까지 있어 그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

몽골에서 나무 심는 일을 하고 있는 국내 시민단체 ‘시민정보미디어센터’는 “이런 추세라면 우리나라는 향후 5년 안으로 매년 ‘수퍼황사’라는 재해에 시달릴 것”으로 경고하고 있다. 봄철 ‘황사 재앙’을 막기 위해 관련국 간 시급하고도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김주선 sun@metroseoul.co.kr
 
총 게시물 : 5 (1/1 page)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집중> 돼지독감(SI)-신종인플루엔자A(H1N1)예방하세요~!!!!! 2009-05-04 851
항균이란? 2007-03-30 3055
3 [건강]"손좀 봐야겠군"…내손이 바로 '병균창고'...<동아일보> 2007-04-03 1212
2 대장균 득실 계곡 물놀이 금지!!!...<서울/연합> 2007-03-30 1519
올봄~최악의 황사테러 온다!........<메트로신문-서울> 2007-03-29 1871
| 1 |
  

 

회사소개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상호 : (주)피오코리아 / 대표 : 손병철
주소 : 대구광역시 달성군 논공읍 본리리 29-69번지 / 전화 : 053-616-5174
사업자등록번호 : 514-81-46315 / 통신판매신고번호 : 달성군31호
copyright 2003 by piokorea co.,ltd.
all rights reserved.contact us webmaster@piokorea.co.kr